핸드메이드 자국이 멋을 더하는

소SOH 견운모 생활자기 주전자

(블랙/화이트)




견운모도자는 태백산맥에서

채취한 견운모를 곱게 분쇄한 후

고유의 비율로 배합하여 흑유와 백유를 만들고,

이를 가마에서 구워 매트한

회백색과 은흑색을 띄고 있다.




외형적으로 직선의 형태를 가진 디자인을 유지하고,

내부적으로 곡선의 형태로 이루어져

음식을 담거나 세척이 용이하도록 사용성을 높힌다. 




동해 신흥(新興)지역의 전통을 바탕으로

도자작품을 연구하는 김병욱 작가의

수작업으로 진행되는 견운모도자는

핸드메이드 도자의 시그니처인

눈물 자국과 집게 자국이 멋을 더한다.


MD의 한 마디

생활의 쓰임새와 디자인까지 모두 잡았다.



서울리빙디자인페어 참여로
4/9일부터 순차적으로 발송 진행되는점
양해부탁드립니다.